경찰의 동성애 집회 반대 목회자 수갑 연행에 대한 본회의 입장

September 12, 2018

한국교회총연합은 지난 9월 8일 오후 동인천역 북광장에서 발생한 경찰의 본회 회원교단인 감리교회 소속의 목회자 연행에 대하여 심각한 우려와 함께 재발 방지를 위하여 다음과 같이 입장을 밝힌다. 


첫째, 이 사건은 당국의 그릇된 인권관을 반영한 제3차 국가인권기본계획(NAP) 시행으로 발생한 중대 사건으로 규정한다. 
둘째, 경찰은 광장을 관리하는 구청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충돌이 예상되는 집회를 허가하여 그들을 보호한 근거를 공개하라. 
셋째, 정부는 성소수자 보호라는 미명으로 다수 국민이 반대하는 동성애 집회를 보호하고, 이를 반대하는 국민들을 범법자로 취급할 것인가 답변하라. 

 

2018년 9월 10일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 전계헌 최기학 전명구 이영훈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한국 교회 3.1절 99주년 기념 기도문

March 6, 2018

1/2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