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한교봉 동자동 쪽방주민 위로 방문

January 30, 2019

 

본회는 한국교회봉사단과 함께 지난 해 12월 성탄절 행사에 이어 1월 29일 서울역 앞 동자동 쪽방촌을 방문하고 주민들을 위로했다.

지난해 12월 19일(수) 오후 4시 동자동 성민교회당에서 개최된 ‘2018 성탄절 사랑나눔’ 행사는 거룩한빛광성교회가 준비한 축하공연과 함께 성탄 선물을 전달했다. 성탄절 행사에는 한교총 대표회장 김성복 목사와 한교봉 공동대표회장 정성진 목사가 참석해 성탄 축하 인사와 선물을 전달했다.

한편 설날 행사는 공연은 진행하지 않고, 주민들의 거처를 방문해 직접 명절 선물을 전달했으며, 본회 신평식 사무총장과 한교봉 천영철 사무총장, 성시화운동본부의 김철영 사무총장 등 실무 직원들과 거룩한빛광성교회의 곽승현 담임목사와 교인들이 자원봉사로 참여했다.

본회와 한교봉은 쪽방촌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문화행사를 강화할 계획을 갖고 있으며, 지속적 협력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섬길 계획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사랑하는 한국교회 성도 여러분,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과 죽음과 부활의 신앙을 성찰하며 실천하는 사순절 기간을 지내고 있습니다. 우리는 십자가와 부활 신앙에 담긴 생명의 담지자요 구원자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믿습니다. 사망을 이기시고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의 성육신과 고난...

한교총&교회협 공동담화문 "교회는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파수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