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평통위, DMZ 손잡기 참여 독려

April 9, 2019

 

“4월 27일 교회별 소풍가는 기분으로 참여해 달라.”

 한국교회총연합 평화통일위원회(위원장 윤마태 목사, 천안서부교회 담임)는 4월 27일 진행되는 ‘DMZ민(民)+평화 손잡기’ 행사에 참가한다. 지난해 4월 27일 진행된 남북정상회담 1주년을 기념하여 민간 단체 중심으로 진행되는 이번 DMZ 손잡기 행사는 비무장지대 둘레길 500킬로미터를 50만 명의 국민들이 손을 잡고 띠를 연결하여 한반도의 평화를 기원하는 행사로 기획되었다.
본회는 지난 3월 27일 진행된 상임회장회의에서 평화통일위원회 중심으로 참여하기로 하고, 회원 교단에 관련 위원회의 참여를 당부하는 공문을 시행한 바 있다. 
본회가 주관하는 손잡기 행사는 전곡 일원에서 진행되며, 지역교회들과 단체들은 각각 신청한 장소에서 참여하면 된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고 있는 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윤마태 목사는 “이번 손잡기 행사는 정치적 목적으로 진행되는 행사가 아니”라며 진영논리에 따른 정치적 해석을 경계하면서, “분단 70년을 넘긴 민족 분단의 아픔을 해결하기 위한 평화의 몸부림으로, 우리 한국교회 성도들의 기도를 담아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윤목사는 “이번 행사의 취지는 투쟁을 위한 것이 아니라, 바라고 기도하는 마음을 표현하기 위한 것이기 때문에 각 교회별로 소풍가는 마음으로 기관별, 가족별로 참여해주시면 분단된 조국의 현실을 몸으로 체험하며, 기도를 모으는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참가비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오후 1시까지 경기도 연천군 군남면 삼거리 북삼교 옆 에 마련된 임시 주차장에 도착하면 주최측의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문의 : 02)744-6200)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한국 교회 3.1절 99주년 기념 기도문

March 6, 2018

1/2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