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박양우 문체부장관 한교총 방문

April 10, 2019

교계에 취임인사 및 현안 청취

 

 4월 10일 오후 신임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취임 인사차 한국교회총연합을 방문했다. 한국교회총연합에서는 대표회장 박종철 목사(기침 총회장)과 김성복 목사(예장고신 총회장), 상임회장 림형석 목사(예장통합 총회장)가 맞이했으며, 문체부에서는 이우성 종무실장과 백중현 종무관이 배석했다.

이번 문체부장관 방문은 한교총이 설립 후 법인으로 전환한 다음 처음으로 이루어졌는데, 이 자리에서 대표회장들은 취임을 축하하는 덕담을 전했고, 박양우 장관은 감사의 인사와 함께 문체부가 종교와 문화 체육 등 사람의 삶과 관계된 폭넓은 면들을 다루고 있는데, 특히 종교의 영역이 중요하므로 분열된 한국사회의 통합을 위해 힘써 줄 것을 요청했다.

대표회장들은 정부가 사회윤리의 문제를 법제화하는 것에는 문제가 있다고 지적하며, 정부의 NAP 독소조항과 관련 헌재 판단에 대한 교계의 입장을 설명했으며, 박 장관은 “기독교가 역사적으로 생명을 중시하는 입장을 가져온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 “서로의 입장을 존중해주었으면 좋겠으며, 행정하는 입장에서 공평하게 업무를 처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장관 방문은 40여 분간 이루어져 아쉬움을 남겼으며, 추후 교단장들과 계속 소통하며 대화를 이어가기로 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한국 교회 3.1절 99주년 기념 기도문

March 6, 2018

1/2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