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CCC 업무협약 "대학생 선교 협력키로"

October 10, 2019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대표회당 이승희, 박종철, 김성복 목사)와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는 10일 12시 서울 종로 5가 한국기독교회관 9층 한교총 사무실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하나님께서 교회에 주신 사명과 한국교회의 사역확대를 위해 상호 교류하고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교총 대표회당 이승희, 박종철, 김성복 목사와 사무총장 신평식 목사, CCC 대표 박성민 목사와 김철영 목사와 윤용호 목사 등이 참석했다,

이 협약서는 양 기관 목적 사업의 확대를 통해 한국교회의 명예와 위상을 제고하며, 상호 협력에 있어 상호 사역의 목적과 방법을 이해하고 있으며, 양 기관의 규정과 전통과 역할을 존중하며, 한국교회총연합은 한국대학생선교회가 진행하는 각종 사업에 대하여 회원교단들과 함께 지원하고 협력하며, 한국대학생선교회는 사업의 계획과 진행과 홍보에서 한국교회총연합의 명의를 사용할 수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한교총 대표회장 이승희 목사(예장합동 증경총회장)는 “한국의 대표적인 대학생 선교 단체인 CCC와 한교총이 협약을 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CCC는 한국교회와 함께 하는 사역을 통해 대생 선교사역과 한국교회 회복에 힘을 모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CCC 박성민 목사는 “CCC는 그동안 대학생 선교사역을 중심으로 민족복음화와 세계선교에 전력해 왔다.”며, “앞으로 한교총과 협력해 CCC 전략과 사역 노하우를 한국교회와 공유해 한국교회가 다시 부흥하는데 힘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로써 한교총은 국내 주요 선교단체와 MOU를 통해 한국교회 선교사역을 더욱 확대하게 되었으며, CCC는 한국교회 8개 교파의 주요 교단이 가입된 한교총으로부터 확고하게 지지받은 선교단체로서의 배경을 얻게 되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사랑하는 한국교회 성도 여러분,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과 죽음과 부활의 신앙을 성찰하며 실천하는 사순절 기간을 지내고 있습니다. 우리는 십자가와 부활 신앙에 담긴 생명의 담지자요 구원자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믿습니다. 사망을 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