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동자동 쪽방촌 성탄절 위로

December 22, 2019

 한국교회총연합은 2019년 성탄절을 맞아 한국교회봉사단과 함께 서울역 인근 동자동 쪽방촌 내에 있는 성민교회를 찾아 ‘2019 성탄절’ 위로 행사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한교총에서 상임회장 김종준 목사(예장합동총회장)와 회원 교단총무들, 한교봉 공동대표 정성진 목사가 참석했으며, 개그맨 출신 최형만 전도사의 진행으로 위로 행사도 가졌다. 양 기관에서는 참석한 지역주민들에게 도시락과 성탄선물을 증정했다. 동자동에는 모두 1200여 가구의 주민이 쪽방에서 살고 있으며, 양 기관에서는 매년 설과 추석, 성탄절에 이곳을 찾아 위로하고 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