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상황에 대한 한국교회총연합 성명

February 21, 2020

작금 국내에서는 <코로나19>가 지역확산의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신천지 집단의 대구집회처에서 발생한 슈퍼 감염은 대구는 물론 모든 교회들의 우려를 확산하고 있습니다. 이에 회원 교단과 소속 교회 및 기독교 단체에서는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고, 속히 극복하기 위해 다음과 같이 협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1. 전국교회는 예배 및 집회에 관한 지침을 속히 마련하여 시행해주시기 바랍니다.

① 본회 회원 중 모 교단에서는 “주일성수에 힘쓰되 그 외의 각종 예배와 모임, 소그룹 활동, 행사 등을 3월 5일까지 일시 중단하거나 자제할 것”을 요청하고, “교회의 공동식사는 가급적 중단하고, 부득이한 급식은 우유나 떡, 빵 등의 대용식 제공과 친교장소 운영도 중지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있습니다.

② 회원 교단에서는 심각한 지역의 교회가 예배의 잠정 중단 등의 결정을 자체적으로 정하도록 권고하는 지침을 마련해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슈퍼 전파 장소가 된 ‘신천지 대구교회’는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교주: 이만희)의 집회처로서 기독교 주요교단에서 이단으로 결의한 바 있는 집단이라는 점을 구분하여 설명해 주시기 바랍니다.

③ 전국교회에서는 교회가 소속한 교단의 지침에 따르되, 지역의 상황을 감안하여 예배와 집회의 잠정 중단과 방식에 관한 결정을 신중하고 신속하게 내려주셔서,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고, 지역민들의 우려를 불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교인들의 행동요령을 전파하여 질서를 유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2. 예배당 방역에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랍니다.

회원 교단에서는 지침을 통해 <코로나19> 지역확산을 막고 교회 내 침투 방지를 위해 정부와 방역당국의 방침에 적극 협력하시기 바라며, 교회당과 부속 건물을 주기적으로 소독하고, 발열이 있는 이나 호흡기 질환자의 출입을 제한하며,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 개인위생에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감염자들의 교회당 출입과 예배 참석을 막는 방안을 마련하여 교회 안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일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3. 신앙 점검과 기도의 기회가 되어야 합니다.

전염병이 확산되면서 두려움과 공포 때문에 만연하는 유언비어에 현혹되지 않아야 하며, 교회별로 기도 제목의 공유를 통해 개인 기도에 힘쓰도록 하며, 회개를 통한 개인 신앙의 변화와 갱신의 기회가 되도록 힘씁시다.

 

4. 중국과 감염자들을 위해 기도하며 헌혈 등의 나눔에 힘씁시다.

본회가 지난 2월 14일에 요청한 <목회서신>대로 중국과 감염자들을 위해 빠른 치료를 위해 기도하며, 의료진과 방역당국은 물론, 지역사회 확산으로 두려움과 고통 가운데 있는 이웃을 위해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2020년 2월 21일

 

사단법인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김태영 류정호 문수석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