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장관 본회 방문, 코로나19 협조 감사, 자발적 참여 요청

March 3, 2020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이 3일 본회를 방문해 대표회장 김태영 목사와 환담하고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한국교회의 협조에 감사의 인사와 함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박장관은 많은 교회들이 영상예배로 전환하는 등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앞장서 주고 있는 점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지금이 확산과 장기화에 중대한 고비이므로 이를 막기 위해 당분간 대중집회 자제 등 교회의 신중한 판단과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임을 피력했다.

이에 대해 김태영 목사는 교회들의 예배형태 변경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니라며 이 사태가 빨리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교회의 특성상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교회의 참여가 적다고 한다거나, 일부 지지체에서 교회의 예배 취소를 강요하는 듯한 공문을 발송하고 있는 것은 좋은 방법이 아니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박장관은 경위를 알아보고 조치하겠다면서 교회들의 자발적 참여로 이 난국이 속히 마무리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사랑하는 한국교회 성도 여러분,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과 죽음과 부활의 신앙을 성찰하며 실천하는 사순절 기간을 지내고 있습니다. 우리는 십자가와 부활 신앙에 담긴 생명의 담지자요 구원자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믿습니다. 사망을 이기시고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의 성육신과 고난...